FAVORITE

흰머리 뽑으면 안 되는 이유 본문

유용한 정보

흰머리 뽑으면 안 되는 이유

FAVORITE 행복하렴 2019.06.20 17:51

흰머리가 나기 시작하면 갑자기 나이가 든 것 같은 느낌이 들게 됩니다. 이때문에 흰머리가 보이는데로 뽑는 분들이 많은데요. 요즘은 30대 중반에도 흰머리가 많은 경우가 있다고 합니다. 그런데 이런 흰머리를 무작정 뽑으면 좋지 않아도 해요. 오늘은 흰머리 뽑으면 안 되는 이유에 대해서 알아봅니다.

 

 

흰머리는 뽑아도 다시 난다

흰머리가 나는 것은 자연스러운 노화현상 중 하나입니다. 모공에 멜라닌 색소가 부족하게 되면 흰머리가 나게 되는 건데요. 한 번 흰머리가 자란 모공은 계속해서 흰머리가 자라나게 된다고 합니다. 즉, 흰머리를 뽑는다고 해도 그 자리에 다시 흰머리가 나게 되는거죠.

 

 

모공 수명을 단축 시킨다

하나의 모공에서 약 30개의 머리카락이 평생 자란다고 합니다. 30개는 그렇게 많은 숫자가 아닌 것 같이 느껴지는데요. 머리카락 하나의 수명이 보통 2~3년 정도 된다고 해요. 머리카락을 뽑는것은 모공 수명을 단축시키며 심한경우 탈모 처럼 보일수도 있다고 합니다.

 

 

모낭이 파괴 된다

머리카락을 뽑았을 때 끝에 있는 볼록한 것이 바로 모근입니다. 모근은 뽑혀도 문제가 되지 않지만 모근을 품고 있던 모낭이 파괴되면 더 이상 머리카락이 자라지 않는다고 해요. 특히 반복적으로 머리카락을 뽑게 되면 모낭 손상 확률이 크게 증가 한다고 합니다.

 

 

흰머리가 오히려 더 늘어난다

흰머리 뽑으면 또 다른 스트레스가 생기게 되어 흰머리가 더 늘어날 수 있다고 합니다. 이는 스트레스성 탈모로 발전할 수 있으니 조심할 필요가 있는데요. 새치 원인이 스트레스가 주 원인인 만큼 평소 스트레스 관리가 먼저 되야 할 것 같습니다.

 

 

머리결에 영향을 준다

새치가 많은 분들의 경우 한꺼번에 많은 양을 뽑습니다. 이렇게 많은 양의 흰머리를 뽑으면 머리결에 영향을 줄 수 있다고 하는데요. 그 이유는 뽑힌 자리에서 자라는 새 머리카락은 기존의 머리카락보다 얇기 때문입니다.

 

 

지금까지 흰머리 뽑으면 안 되는 이유들을 살펴봤는데요. 흔히 새치라고 부르는 흰머리는 머리의 옆에서부터 나기 시작해 앞머리, 윗머리, 정수리, 뒷머리 순으로 생겨난다고 합니다. 노화와 상관 없이 10대에도 나올 수 있고요. 참고로 흰머리가 유전이라는 것은 근거가 없는 말이라고 합니다.

 

 

마지막으로 흰머리를 예방에 좋은 음식을 소개해 드리겠습니다. 흰머리에는 항산화에 도움이 되는 음식들이 좋다고 하고요. 콩, 두유 같은 단백질 식품, 미네랄 성분이 풍부한 음식들을 섭취하는 것이 좋다고 합니다.

 



0 Comments
댓글쓰기 폼